ㆍ최종편집 : 2017.11.23 목 18:49 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모아보기
> 뉴스 > 사설/칼럼
     
사람은 누구나 좋은 모습으로 박수칠때 떠나고 싶다
2016년 11월 30일 (수) 21:54:34 김포데일리 webmaster@gimpodaily.com

정국이 한치 앞을 내다보기 힘든 이 시국에 김포시청 고위공직자(4급,국장)들은 후배공직자들에게 승진기회를 주기 위해 명 퇴 을 결심하고 김포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 그동안의 행정 경험과 자신들이 그동안 처리한 업무에 대해 성실히 임하고 있으며 의회가 끝나는 12월 말경 명퇴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공직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사람은 누구나 좋은 모습으로 박수칠 때 떠나고 싶다고 말하지만 현실은 많이 다르다. 스포츠 스타가 떠날 때는 늘 진통이 따른 다 경기력이 덜어진 게 분명한데도 선수 마음은 기회가 주어진다면 마지막 불꽃을 피울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

하지만 선수개인의 기량 뿐 아니라 팀이 처한 상황이 선수 은 퇴 시기를 결정하기도 한 다.

매끄럽게 은퇴시기를 정하고 준비할 수 는 없을까.

은퇴시기를 정한 이 종 경 국장 경제 환경 국장과 차 동 국 행정 지원 국장은 모두 58년생으로 30여 년 동안 주요 보직을 성실히 수행해 공직자는 물론 기업인, 일반 시민들로 부터 존경받는 공직자로 평가 받고 있다.

이들 국장들은 신의와 약속을 몸소 실천하며 30여년의 공직을 마감한다며 후회 없는 결정이라 말하고 있다, 그러기에 퇴직 후에도 김포지역발전에 이바지 하기위해 노력 할 것이며  김포지역사회에 공헌해주길 바랄뿐이다.

김포데일리의 다른기사 보기  
ⓒ 김포데일리(http://www.gimpodail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인기기사
조승현 도의원, 공무원 징계 증가,
홍철호 의원, “김포 대곶면-인천 서
유영록 김포시장 “지방분권형 개헌”
김포시 인구구조 변화에 대응, 본격가
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 범시민추진위원
김포시, 아파트 태양광 발전 지원 확
김포시, 2017 경인히트상품 수상
김포시, ‘부끄러운 자화상’ 온라인
김포도시철도 전 구간 궤도부설 완료
김포시, 아파트 LED조명 지원금 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김포데일리 (415-801)경기도 김포시 사우동 257번지 정원빌딩 3층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선복 | 대표전화 031-983-8900 | 팩스 031-983-8901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선복 | Copyright 2004 김포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impodaily.com
김포데일리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